컨텐츠 바로가기

김기현 "조성은, 국정원 비밀요원?…제2의 윤지오 등장"

댓글 5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낙연 사퇴안에 "자유투표하기로"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이동환 기자 =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는 15일 '고발사주' 의혹 제보자인 조성은 씨를 겨냥해 "제2의 윤지오가 등장했다는 생각이 든다"라고 비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본회의에 앞서 열린 긴급현안 보고에서 "조성은 씨의 행보는 상식적으로 이해하기 어려운 구석이 많다"며 이같이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