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가상화폐 열풍

잭 도시의 스퀘어, 비트코인 하락에 518억원 손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년 동기보다는 비트코인 매출 급증…스퀘어, 호주 핀테크회사 인수

연합뉴스

6월 미국 마이애미에서 열린 비트코인 콘퍼런스에 참석한 잭 도시 스퀘어 CEO
[AFP/게티이미지=연합뉴스]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잭 도시 트위터 최고경영자(CEO)가 이끄는 모바일 결제업체 스퀘어가 비트코인 투자로 2분기 4천500만달러(약 518억원)의 장부상 손실을 기록했다고 CNBC방송이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스퀘어는 지난해 10월과 올해 2월 각각 5천만달러, 1억7천만달러 상당의 비트코인에 투자한 바 있다.

지난 4얼 코인당 6만달러 중반까지 치솟았던 비트코인 시세가 6월 한때 3만달러 밑으로 떨어지는 등 반토막난 것이 장부상 손실로 이어졌다. 이날 현재 비트코인은 3만9천달러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앞서 미국 전기차회사 테슬라도 2분기 실적 공개를 통해 비트코인 투자에 따른 장부상 손실이 2천300만달러라고 밝힌 바 있다.

스퀘어는 비트코인 관련 매출 하락은 "전 분기들과 비교해 비트코인 가격이 상대적으로 안정되면서 거래 활동에 영향을 미쳤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다만 스퀘어는 2분기 비트코인 매출이 27억2천만달러(약 3조1천억원)로 전년 동기의 3배 수준으로 성장했다고 강조했다. 이는 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34억달러를 밑돈 결과다.

비트코인을 제외한 2분기 매출은 19억6천만달러(약 2조3천억원)로 전년 동기보다 91%, 비트코인 제외 순이익은 11억4천만달러(약 1조3천억원)로 87% 각각 증가했다.

스퀘어의 2분기 실적은 이 회사가 호주 핀테크 회사 애프터페이를 290억달러(약 33조4천억원)에 인수한다고 발표하면서 함께 공개됐다.

firstcir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