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尹 '당심·외연 확장' 광폭 행보...추격 나선 대항마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민의힘에 입당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외연 확장과 동시에 당심을 끌어모으는 데 전력을 집중하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최재형 전 감사원장은 정책 행보에 나섰고 원희룡 제주지사는 지사직을 사퇴하는 등 다른 야권 대선 주자들도 본격적인 경쟁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이경국 기자입니다.

[기자]
국민의힘에 합류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연일 광폭 행보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입당 다음 날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과 금태섭 전 민주당 의원을 잇달아 만나며 외연 확장에 힘을 쏟았고, 휴일에도 청년들로부터 정책 제안을 들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