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진도 아파트서 남녀 중학생 2명 추락사…경찰 수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팩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찰, 주변인물 중심 수사 중

[더팩트ㅣ박나영 기자] 전남 진도의 한 아파트에서 10대 남·여 2명이 추락해 숨졌다.

1일 전남 진도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2시 40분쯤 진도군 진도읍 한 아파트에서 중학생 A 군과 B 양이 추락했다.

A 군은 현장에서 숨을 거뒀고 B 양은 병원으로 옮겨진 뒤 사망했다.

'쿵' 하는 소리를 듣고 나간 아파트 주민이 쓰러져 있는 두 학생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사망한 두 학생은 같은 중학교 3학년생으로, 해당 아파트의 각각 다른 동에 사는 친구 사이로 알려졌다.

경찰은 유가족과 숨진 학생들 주변 인물을 중심으로 추락 원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 또 정확한 사망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두 학생의 부검을 의뢰할 예정이다.

bohena@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