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접근금지 명령에도 아내 살해시도 70대, 2심서 중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접근금지 명령에도 아내 살해시도 70대, 2심서 중형

접근금지 명령을 어기고 아내를 찾아가 흉기로 여러 차례 찌른 70대 남성이 항소심에서 중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서울고등법원은 살인미수 등 혐의로 기소된 A씨의 항소심에서 징역 6년을 선고한 1심을 깨고 징역 8년을 선고했습니다.

A씨는 지난해 11월 인천시 한 아파트의 엘리베이터 안에서 아내의 상·하반신을 흉기로 여러 차례 찔러 살해하려 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항소심 재판부는 "피해자가 엄벌을 호소하고 있고, A씨가 여전히 강한 적개심을 표하고 있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밝혔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