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민주당 "언론중재법, 정 안되면 표결 처리 불가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은 이른바 '가짜뉴스'에 최대 5배 징벌적 손해배상을 도입하는 내용의 언론중재법 개정안을 둘러싼 비판을 일축하며 추진 의지를 재확인했습니다.

윤호중 원내대표는 오늘(30일) 최고위원회의에서 언론중재법이 '노무현 정신'에 어긋난다는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주장에 대해 '논두렁 시계' 같은 가짜뉴스에 속절없이 당해야 했던 게 바로 노 전 대통령이라고 반박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