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초중고 학생 약 203만 명 대상 학습결손 회복 지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코로나19 장기화로 학습 결손이 심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2학기부터 교과보충 특별 프로그램이 운영됩니다.

또 교대와 사범대 학생들을 활용한 '튜터링'도 지원합니다.

교육부는 오늘 교육회복 종합방안의 기본 계획을 발표했는데,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신현준 기자!

코로나19로 인한 기초학력 미달 학생이 크게 늘었는데, 교육부가 학습격차 해소 방안을 내놨다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