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석열 "드루킹 특검 재개"...野 내부조차 '尹 원죄론'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야권 대선 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이른바 '드루킹 사건'의 책임자로 문재인 대통령을 겨냥하자, 민주당이 일제히 엄호에 나섰습니다.

국민의힘은 진짜 몸통을 찾아야 한다며 공세 수위를 높였지만, 정작 내부에선 윤 전 총장 '원죄론'이 제기됐습니다.

최아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김경수 전 경남지사가 수감되자 야권은 문재인 대통령 '몸통론'에 계속 불을 지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