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몸값 높아진 골판지...친환경 재생 기술 개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코로나19로 배달문화가 확산하면서 상품을 포장하는 골판지가 품귀 현상을 빚고 있습니다.

국제펄프 가격까지 올라, 폐박스를 재활용하는 게 가장 좋은데 이 과정에서 화학 폐수가 발생한다는 게 문제입니다.

그런데 국내에서 골판지를 오·폐수 없이 물리적으로 재활용할 수 있는 신기술이 개발됐습니다.

김진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골판지는 2가지 방식으로 생산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