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걸어서 인터뷰ON] 추미애 "제 옆에 친문의원 없어도 이해…개혁은 외로운 것"

댓글 7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민주당 경선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의 이름이 계속 나오고 있습니다. 김경수 지사의 유죄 확정도 논란이죠. 논란의 중심엔 추미애 후보가 있습니다. 드루킹 사건 판결 다음 날 추 후보를 인터뷰했습니다. 추 후보는 "내 곁에 친문 의원들이 없어도 이해한다"는 말을 했습니다.

전용우 기자입니다.

[기자]

추미애 후보는 삼보일배의 정치인으로도 기억됩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