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가상화폐 열풍

비트코인 3.5% 하락‥6월 거래량 40% 추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뉴욕=백종민 특파원]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값이 일제히 약세를 보였다. 투자자들의 관심이 사라지며 가상화폐 매매가 대폭 줄었다는 분석도 나왔다.


12일(현지시간) 오후 4시25분 현재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3.5% 하락해 3만2807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이더리움은 5.4% 내린 2200달러에, 도지코인은 4.5% 내린 20.6센터에 매매되고 있다.


비트코인은 최근 3만3000달러 내외에서 횡보하고 있다. 이와 관련 CNBC 방송은 지난 6월 가상화폐 거래량이 대폭 감소했다고 보도했다.


크립토컴페어에 따르면 코인베이스, 크라켄 바이낸스, 비츠탬프 등 주요 거래소의 6월 거래량이 40%나 감소했다.


일일 최대 거래량도 1382억달러에 그쳐, 5월의 최고치에 비해 42.3%나 줄었다. 6월 비트코인 값은 월간기준 6% 내렸고 최저 2만8908달러를 기록했다.


다만 여전히 가상화폐 거래가 활발하다는 분석도 있다. 가상화폐 정보 제공업체 카이코의 클라라 매달리 애널리스트는 "대부분의 거래소에서 가상화폐 거래가 급감했지만 1년 전에 비해서는 여전히 많은 상황이다"라고 설명했다.


매달리는 "5월에는 대규모 청산 거래가 일어나며 역대 최고의 거래량을 기록했던 만큼 6월과 거래량을 단순 비교하는 것이 무의미하다"고 주장했다.



뉴욕=백종민 특파원 cinqang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