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9035066 1112021062569035066 08 0802001 itscience 7.1.3-HOTFIX 111 서울경제 60001327 false true false false 1624612075000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시작 메뉴가 한 가운데로···MS, 확 달라진 '윈도11'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6년만에 새 운영체제 출시

스마트폰 앱도 사용 가능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MS)의 새 운영체제 ‘윈도11’이 공개됐다. 전작인 윈도10이 출시된 지 6년 만이다. 시작 메뉴를 화면 한가운데로 옮기고 스마트폰 앱도 사용할 수 있게 하는 등 대대적인 변화를 줬다. MS는 조만간 기존 윈도10 사용자를 대상으로 무료 업데이트를 실시하고 컴퓨터 제조사와 함께 윈도11을 탑재한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파노스 파네이 MS 최고제품책임자는 25일 윈도11을 공개하는 온라인 행사에서 “지난 18개월간 PC를 사용하는 방식이 크게 변화했다”며 “새로 출시한 윈도11로 모든 사람들이 창조하고, 배우고, 놀고, 더 나은 방법으로 연결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윈도11에서 가장 눈에 띄는 차이점은 기존에는 좌측 하단에 있던 시작 버튼이 화면 중간으로 이동한 점이다. 작업 표시줄 아이콘도 이전과 달리 중앙 배열로 바뀌었다. 날씨·뉴스·캘린더 등을 빠르게 확인할 수 있는 위젯 기능도 추가됐다. MS 협업 툴인 ‘팀즈’도 작업 표시줄에 추가해 단 한 번의 클릭으로 가족·친구·동료에게 영상통화나 채팅를 할 수 있게 했다. 스토어 기능도 강화했다. 그동안 윈도 기반 앱만 허용하던 방식에서 탈피해 다양한 앱을 사용할 수 있도록 오픈했다. 이에 따라 앞으로 윈도에서도 스마트폰에서 구동되는 안드로이드 앱을 설치해 실행할 수 있게 된다. MS는 이를 위해 아마존·인텔과 파트너십을 맺었으며 자사 스토어 이용시 앱 개발자들이 자체 결제 시스템을 이용할 수 있도록 허용하겠다고 밝혔다.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