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86945 0232021062468986945 02 0213001 society 7.1.4-RELEASE 23 아시아경제 57858643 false true false false 1624461480000

이슈 질병과 위생관리

8월부터 임산부 및 영아 양육가정 위한 ‘강동 iMOM택시’ 운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임산부, 12개월 이하 영아 양육가정 의료목적 병원 방문 시 이용할 수 있는 전용택시 서비스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8월부터 교통약자인 임산부와 영아 양육가정의 이동편의 증진을 위해 ‘강동 iMOM택시’ 를 운영한다.


‘강동 iMOM택시’는 대중교통 이용이 어려운 임산부와 12개월 이하 영아 양육가정에서 의료목적으로 병원 등에 방문할 경우 이용할 수 있는 전용택시 서비스다.


유모차 휴대가 용이하도록 대형승합택시를 운영할 계획이며 매 운행 시마다 내부소독을 실시하여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다.


구는 지난 3월 사업 추진을 위해 관련 조례 개정을 마치고 현재 위탁사업자 선정 절차를 진행하고 있으며 8월부터는 시범운영을 거쳐 운영을 개시할 예정이다.


강동구에 주민등록이 돼 있는 임산부, 0~12개월 영아 양육가정이라면 전용 앱을 통해 서비스 가입 후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올해는 지원대상자에게 연간 3만원 상당의 마일리지가 제공되며 이용 후 앱을 통해 진료확인서 등 증빙자료를 제출하는 방식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대중교통 이용이 어려운 임산부와 영아 가정이 ‘강동 iMOM택시’ 서비스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위탁사업자 선정부터 꼼꼼하게 챙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