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81824 0562021062368981824 02 0208001 society 7.1.4-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436301000

[내일날씨] 수도권 낮 동안 돌풍, 천둥 동반한 소나기…최대 강수량 20mm 예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소나기가 내린 23일 서울 종로구 인사동 거리에서 한 시민이 종이상자로 비를 피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4일 대기가 불안정해지면서 수도권을 중심으로 낮 동안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23일 기상청에 따르면 내일 수도권에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 사이에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소나기에 의한 예상 강수량은 5~20mm일 것으로 예측됐다. 기상청은 상층(고도 약 5km)의 찬 공기가 지속적으로 유입되고 낮 동안 기온이 오르면서 대기가 불안정해질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기상청은 “소나기의 특성상 강수 강도와 강수량의 지역 간 차이가 크고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도 있겠다”면서 “소나기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매우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니 교통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전했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9도, 인천 19도, 수원 19도 등 16~20도, 낮 최고기온은 서울 28도, 인천 25도, 수원 27도 등 25~28도가 되겠다.

기상청은 아울러 모레까지 서해 중부해상에 바다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다며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이희경 기자 hjhk38@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