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41167 0022021062268941167 03 0301001 economy 7.1.5-RELEASE 2 중앙일보 56679201 false true false false 1624329747000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새우튀김 1개 환불' 집요한 갑질에…식당 사장 뇌출혈 사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MBC보도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새우튀김 1개를 환불해달라"는 소비자의 갑질로 한 분식점 사장이 사망했다는 주장이 나와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배달앱 측은 "점주를 보호하기 위한 조치를 하겠다"고 22일 밝혔다.

하루 전 MBC는 서울 동작구에 있는 김밥가게의 50대 점주 A씨가 소비자의 무리한 요구에 시달리다 뇌출혈로 쓰러져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쓰러지기 전 배달앱 '쿠팡이츠'로 음식을 주문한 소비자의 지속적인 항의와 압박에 시달렸다.

이 과정에서 쿠팡이츠 측은 중재 없이 소비자 항의 내용을 A씨에게 전달만 했다. 소비자는 환불을 받은 뒤에도 앱 리뷰에 '개념 없는 사장'이라는 등의 댓글과 함께 별점 1점의 혹평을 남겼다고 한다.

쿠팡이츠는 이날 입장문을 내고 "일부 이용자의 갑질과 무리한 환불요구, 악의적 리뷰 등으로 피해를 본 점주 여러분께 적절한 지원을 해드리지 못한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갑질 이용자의 악의적 비난으로 피해를 받게 된 점주를 보호하기 위한 전담조직을 신설하겠다"며 "악성 리뷰에 대해 점주가 직접 해명하는 기능과 리뷰 블라인드 절차도 개선하겠다"고 덧붙였다.

고석현 기자 ko.sukhyun@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