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35736 0042021062268935736 02 0201001 society 7.1.3-HOTFIX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24322479000

다음 달 중순까지 2차 접종 집중...'AZ 부족' 60~74세 추가 예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상반기 1차 접종이 막바지에 이르면서, 방역 당국이 2차 접종 확대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이번 달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부족 사태로 접종을 받지 못한 어르신들에 대한 사전 예약은 내일부터 시작됩니다.

백신 접종이 이뤄지는 현장에 취재 기자 나가 있습니다. 김혜린 기자!

방역 당국이 당분간은 2차 접종에 집중할 계획이라고요?

[기자]
그렇습니다.

이곳 접종센터에서는 아침 8시 반부터 접종이 시작됐는데요.

이른 아침이지만 백신 접종을 기다리는 어르신과 함께 온 보호자들로 북적이는 모습이었습니다.

오늘 이곳에서 백신을 맞기로 한 이들은 모두 천26명입니다.

나머지 930명은 모두 2차 접종을 받는 75살 이상 어르신들로, 전체 예약 인원의 90%에 달합니다.

오늘 이곳과 마찬가지로 전국 예방접종센터 등에서는 대부분 2차 접종 위주로 백신 접종이 이뤄지고 있는데요.

한 번만 맞아도 되는 얀센을 포함해 2차 접종까지 마친 이들은 지금까지 404만 7천여 명으로, 국민 7.9% 수준입니다.

방역 당국은 상반기 1차 접종이 막바지에 이른 만큼 다음 달 중순까지는 2차 접종 확대에 주력하겠다는 방침입니다.

2차 접종에 집중하면서 7월 백신 접종 사전예약을 진행하고, 위탁의료기관 정비·점검을 강화하겠다는 겁니다.

7월부터는 화이자와 모더나를 중심으로 백신 접종이 이뤄질 계획인데요.

혹시 모를 오접종을 막기 위해 1차 접종 확대보다는 앞으로 있을 접종을 대비하는 데에 주력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됩니다.

[앵커]
이번 달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예약하고도 받지 못한 분은 내일부터 다시 사전 예약이 시작된다고 하죠?

[기자]
그렇습니다.

이번 달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예약했지만 접종을 받지 못한 분은 내일부터 사전 예약을 하실 수 있습니다.

60살에서 74살 어르신들과 만성중증호흡기질환자 등 접종 대상이었던 분들 가운데 사전 예약을 해놓고도 백신 접종을 받지 못한 20만 명이 대상입니다.

방역 당국은 이들에 대해 내일 새벽 0시부터 오는 30일 오후 6시까지 8일 동안 사전 예약을 받기로 했습니다.

예약하신 분들은 다음 달 5일부터 17일까지 화이자 백신을 맞을 전망입니다.

방역 당국은 접종 일정을 조정하는 불편을 끼쳐 송구하다면서도 한 번 더 접종 일정을 예약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지금까지 서울 양천구 예방접종센터에서 YTN 김혜린[khr0809@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