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원룸 감금살인' 보복혐의 적용…피의자 추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원룸 감금살인' 보복혐의 적용…피의자 추가

[뉴스리뷰]

[앵커]

경찰이 서울 마포구 '원룸 살인사건' 가해자들에게 보복살인 혐의를 적용해 사건을 내일(22일) 검찰로 넘깁니다.

이미 구속된 피의자 2명에게 고인의 동선을 알려준 20대 남성도 방조 혐의로 추가 입건했습니다.

구하림 기자입니다.

[기자]

서울 마포구 원룸에서 또래 친구를 감금해 숨지게 한 20대 남성 안 모 씨와 김 모 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