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00602 0042021062068900602 02 0201001 society 7.1.3-HOTFIX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24172049000

다음 달 1일부터 '수도권 6인 모임' 허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사회적 거리 두기 5단계 → 4단계로 개편"

2단계에선 '8인 모임' 가능…유흥시설 등 자정까지 영업

3단계 '4인 모임'으로 제한…일부 밤 10시까지 시간 제한

[앵커]
정부가 다음 달 1일부터 적용되는 거리두기 개편안을 발표했습니다.

모임 제한 완화가 핵심인데, 수도권에서는 당분간 6명까지 모일 수 있게 됩니다. 박기완 기자!

주요 내용부터 전해주시죠.

[기자]
김부겸 국무총리가 개편된 사회적 거리두기 방안을 발표했습니다.

자율과 책임을 기반으로 한 지속 가능한 방역지침이라는 원칙과 함께 개편안의 토대를 설명했습니다.

우선 거리 두기 단계는 기존 다섯 단계에서 네 단계로 바뀝니다.

지금처럼 확진자 수가 전국적으로 하루 평균 천 명을 넘지 않는 한 1단계나 2단계가 적용되고요.

1단계에서는 인원 제한이 없어지고, 2단계에서는 8명까지 모일 수 있게 됩니다.

또, 2단계에는 유흥시설과 노래방, 식당 등이 자정까지 영업할 수 있습니다.

3단계에서는 지금과 같이 4명으로 제한되고, 일부 다중이용시설은 밤 10시까지로 영업이 제한됩니다.

대유행인 4단계에선 오후 6시 이후 2명만 모일 수 있는데요.

유흥시설과 클럽 등만 집합금지 조치를 받습니다.

이번 개편안이 적용되는 건 다음 달 1일부터인데요.

다만, 일부 이행 기간이 필요하다고 보고 수도권의 경우 다음 달 14일까지, '6인 모임'이 가능하도록 했습니다.

이후 15일부터는 현재 하루 확진자수와 비슷하다면 2단계를 적용해 '8인 모임'까지로 확대될 것으로 보입니다.

비수도권의 경우 이행 기간에 대한 별다른 지침 없이 자율적으로 거리 두기 단계가 적용될 예정입니다.

오늘 김 총리가 발표한 개편안은 중앙특별방역대책본부 회의를 통해 확정된 뒤 구체적인 내용이 발표됩니다.

[앵커]
이번엔 코로나19 확진 현황 보겠습니다.

확진자 수가 오늘도 400명대를 유지했군요?

[기자]
오늘 0시 기준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보다 50여 명 줄면서 429명입니다.

국내 발생이 380명, 해외 유입 49명으로, 이틀 연속 400명대를 기록했습니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 152명, 경기도 111명, 인천 19명 등 수도권에서만 282명을 기록했습니다.

비수도권에서는 대구 15명, 부산 14명, 강원 13명 등 98명이 발생했습니다.

사망자는 5명 늘어 누적 2,002명입니다.

이로써 국내 코로나19 사태 발생 이후 1년 5개월 만에 2천 명을 넘어섰습니다.

이런 가운데 백신 1차 접종자가 천5백만 명을 돌파하며, 전체 인구의 29.2%가 1차 접종을 완료습니다.

2차까지 접종을 마친 사람은 3만 3천여 명 늘어 모두 404만 6천 11명이 됐는데요, 전체 인구 대비 7.9% 수준입니다.

지금까지 사회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박기완 [parkkw0616@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