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88142 0112021061968888142 03 0303001 economy 7.1.3-HOTFIX 11 머니투데이 65406000 false false false false 1624062071000

이슈 가상화폐 열풍

비트코인 6% 가까이 급락..3만5000달러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구경민 기자] 비트코인 6% 가까이 급락..3만5000달러선

중국이 비트코인 단속을 강화한 영향으로 비트코인 등 주요 가상화폐(암호화폐)가 급락하고 있다.

비트코인은 19일 오전 7시 현재(한국시간 기준) 글로벌 시황 중계 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24시간 전보다 5.72% 급락한 3만5571달러를 기록 중이다. 비트코인 시가총액은 6650억달러 규모로 줄어들었다.

이는 중국 쓰촨성이 전일 관내에 있는 모든 비트코인 채굴업체에 폐쇄를 명령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쓰촨성 성정부는 관내에 있는 26개 채굴업체 모두에 즉각 폐쇄를 명령했다. 중앙정부가 지난달 비트코인 거래는 물론 채굴도 금지하겠다고 발표한데 따른 후속 조치로 보인다.

쓰촨성은 중국의 주요 비트코인 채굴지다. 중국의 주요 채굴 장소는 쓰촨성, 윈난성, 신장자치구, 내몽고자치구다.

앞서 내몽고자치구와 윈난성도 관내 채굴업체 단속에 돌입했다. 신장만 아직 비트코인 채굴 단속을 하지 않고 있다.

한편 같은 시각 한국의 거래사이트인 업비트에서도 비트코인은 24시간 전보다 5.37% 급락한 4244만5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구경민 기자 kmkoo@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