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84031 0142021061868884031 08 0801001 itscience 7.1.4-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008974000

라인, 코로나 끝나도 '재택근무' 계속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완전 재택 근무제 도입 공식화
제주 등 다른지역서 한달 근무 가능


[파이낸셜뉴스]
파이낸셜뉴스

네이버 라인이 코로나 이후에도 재택근무 형태를 유지한다. 원하는 곳에서 한 달 일하기 파일럿 프로그램 참가 직원들이 원격으로 근무하고 있다.


네이버 라인이 코로나19 종식후에도 원하는 장소에서 일할 수 있는 하이브리드 워크1.0' 제도를 도입한다. 전일 완전 재택부터 부분 재택까지 사무실·재택근무를 조합해 선택할 수 있는 혼합형 근무제로 라인 직원은 코로나 종식후 원하는 곳에서 업무가 가능하다. 재택근무가 또 다른 업무 형태로 안착될 수 있을지 주목된다.

라인은 하이브리드 워크 1.0 제도를 오는 7월부터 2022년 6월 말까지 1년간 우선 시행한다고 18일 밝혔다.

라인은 라인의 한국 내 계열사에 우선 적용하며, 테스트 시행 후 8700여명의 글로벌 임직원을 대상으로도 확대 시행 예정이다. 사무실도 오는 2022년 상반기까지 자율좌석제(개인별 고정석이 아닌 자유석 제도) 기반 ‘모바일 오피스’로 순차적으로 리노베이션 된다.

지난해 2월부터 선택적 재택근무제를 시행한 결과 전체 임직원의 약 40%가 완전 재택 근무를 선택했다. 주 2회 이하로 사무실에 나온 비율은 80%에 달했다.

전일 완전재택부터 주 N회 출근 등은 업무 성격, 프로젝트 주기, 글로벌 협업 정도 등을 고려해 조직별로 자율 설정할 수 있게 했다.

기존 재택근무 규정도 완화했다. 장소 제약 없이 유연하게 선택 할 수 있도록 한다. 한 달 이상 단위로 기간을 설정해 제주, 강릉 등 다른 지역에서도 근무 가능하다. 추후 코로나 종식 상황을 고려해 해외에서의 근무 가능 여부도 검토될 예정이다.

#네이버 라인 #라인 완전재택 도입 #제주등 한달살며 근무

spring@fnnews.com 이보미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