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66128 1192021061868866128 02 0201001 society 7.1.3-HOTFIX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false false 1623963134000

이천 물류센터 진화 난항…"수색작업 중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천 물류센터 진화 난항…"수색작업 중단"

[앵커]

경기도 이천 쿠팡물류센터에서 화재가 발생한지 이제 만 하루 정도가 지났지만 불길은 좀처럼 잡히지 않고 있습니다.

보도국 연결해 자세한 소식 들어보겠습니다.

곽준영 기자!

현재까지 진화작업이 이뤄졌다고요?

불길이 좀 잡힐 기미가 있습니까?

[기자]

네, 소방당국은 이천 쿠팡물류센터 화재 현장에서 밤새 진화작업을 벌였는데요.

하지만 아직 건물 전체로 옮겨붙은 불길이 쉽게 잡히지 않고 있습니다.

오히려 조금 전 또다시 불길이 치솟는 장면이 현장에서 목격됐습니다.

쿠팡물류센터 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했다는 신고가 처음 접수된 건 어제 오전 5시반 쯤입니다.

이제 불이 난지도 23시간이 넘었는데요.

어제 오전 큰불이 한 번 잡혔다가, 점심 무렵 불길이 거세져 소방당국이 대응 2단계를 다시 발령했습니다.

소방대원들은 주변 건물로 불이 번지는 것을 막기 위해 지금도 외벽에 연신 물을 뿌리고 있는데요.

현장에는 약 400명의 소방대원과 소방차 180여대가 출동한 상황입니다.

쿠팡물류센터는 지상 4층, 지하 2층 규모인데, 불은 지하 2층에서 시작됐습니다.

구체적으로 물품 창고 내 진열대 선반 위쪽 콘센트에서 불꽃이 튀는 장면이 CCTV를 통해 확인됐습니다.

이어 그곳에 쌓여있던 가연성 물질이 한꺼번에 무너진 후 연소가 확대된 것으로 파악하고 있습니다.

앞서 소방당국 관계자는 센터 내부에 가연물질이 상당해 진화의 어려움이 있다고 밝혔는데요.

건물붕괴의 가능성을 아예 배제할 수 없는 없는 상황이라고도 진단했습니다.

소방당국은 화재 초기 당시 스프링클러가 작동하지 않았다는 의혹이 제기돼 진상조사에 나선 상황입니다.

[기자]

곽 기자!

화재 진압 도중 소방대원 한명이 실종됐다고요?

현재 수색작업은 중단된 상태입니까?

[기자]

네, 이번 화재사고의 구조대장은 어제 오전 다른 대원 4명과 함께 화재 진압을 위해 지하 2층으로 진입했는데요.

안타깝게도 아직 화재 현장에서 무사히 빠져 나왔다는 소식은 들리지 않습니다.

소방당국은 구조대장을 찾기 위해 한때 대원 10여명을 투입시키기도 했었는데요.

하지만 현재 건물 붕괴우려에 따라 구조대장에 대한 수색작업도 중단된 상태입니다.

소방당국은 화재상황에 따른 안전진단 이후 수색을 재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구조대장을 제외한 나머지 4명은 대피했으며, 이 중 1명은 탈진된 상태로 빠져나와 병원에 이송됐습니다.

진화작업은 오늘 오전까지 계속 이어질 것으로 소방당국은 예상하고 있습니다.

이번 화재사고에 대한 추가 브리핑은 오전 9시에 시작될 예정인데요.

관련 소식 계속 전해드리겠습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