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35748 0232021061668835748 04 0402001 world 7.1.3-HOTFIX 23 아시아경제 68181266 false true false true 1623844285000

이슈 이스라엘-팔레스타인 교전

이스라엘군, 차량 테러하려던 팔레스타인 여성 사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16일(현지시간) 이스라엘군이 웨스트뱅크 히즈마에서 차를 타고 공격하려던 팔레스타인 여성의 차량을 수색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정동훈 기자] 한 팔레스타인 여성이 요르단강 서안(웨스트 뱅크) 지역에서 차량에 탄채 이스라엘 군인들을 향해 돌진하다 사살됐다고 주요 외신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스라엘군에 따르면 이날 팔레스타인의 임시 수도 격인 라말라시 남부에 있는 마을 히즈마 인근 교차로에서 한 여성이 차를 타고 나타나 이스라엘 군인 여러 명을 들이받으려고 시도한 뒤 칼을 휘두르려고 했다. 이에 이스라엘군은 총을 쏴 여성을 사살했다고 밝혔다.


팔레스타인 뉴스통신 와파에 따르면 이 여성은 동예루살렘에 살던 29세 팔레스타인인 마이 아파나로 확인됐다.


이번 사건은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의 긴장이 고조된 상황에서 발생했다. 이스라엘군은 이날 "팔레스타인 측이 날려 보낸 폭탄 풍선에 대응하겠다"며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의 무장정파 하마스에 대한 공습을 재개했다. 이스라엘과 하마스가 휴전에 합의한 지 26일 만이다.


폭탄 풍선은 전날 이스라엘 우익단체가 분쟁지역인 예루살렘 구시가지에서 이스라엘 깃발을 들고 행진한 직후 날아든 것으로 알려졌다. 이스라엘과 하마스는 지난달 10일부터 로켓 공격과 보복 공습을 이어가며 270명이 넘는 사망자를 냈고 충돌 11일 만에 휴전에 합의했다.



정동훈 기자 ho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