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10692 1252021061668810692 03 0301001 economy 7.1.3-HOTFIX 125 MBC 0 true true false false 1623794208000

[신선한 경제] "아파트 사서 석 달 만에 팔아요"…부동산 '단타' 확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주식 시장에서는 단기간에 주식을 사고팔아 시세 차익을 얻는 투자 방법인 일명 '단타'가 흔한데요.

부동산 시장에서도 단타 거래가 확산하고 있다고 합니다.

지난해 1월부터 11월까지 아파트 등 집합 건물의 '전국 매매 신청 매도인 현황'을 살펴보니까,

보유 기간이 1년 이하인 거래 건수는 6만 5천여 건으로, 재작년보다 75% 가까이 증가했다고 합니다.

급등하는 부동산 가격에 주식을 거래하듯이 아파트를 사고팔아 단기간에 시세 차익을 얻는 건데,

일부 가격 변동이 심한 지역에서는 매수한 아파트를 석 달 만에 매도한 경우도 있었다고 합니다.

이러한 부동산 단기 투자는 주로 경기도나 지방의 1억 원대 소액 아파트 위주로 성행하는데요,

세금과 중개수수료 등을 빼면 시세 차익은 수백만 원 정도지만,

저금리에 투자처를 잃은 단타족들은 단기 거래를 반복하며 수익을 내고요.

결국, 이들 때문에 살 집이 필요한 실수요자와 세입자들만 피해를 보고 있다고 합니다.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