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33619 0092021051468133619 01 0101001 politics 7.1.3-HOTFIX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966849000

文대통령 "마지막 1년 단합"…김부겸 "마지막 내각도 원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金총리, 과기·산업·고용·국토 장관 임명장 수여 후 환담

文"코로나 극복·경제 회복에 노력…기업 소통도 큰 힘"

金"공동체 앞으로 나가도록 온 힘…장관들, 열심히 하자"

文 "산업재해 줄이도록 노력"…고용 장관 "안전 사회 최선"

뉴시스

[서울=뉴시스]박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청와대에서 김부겸 국무총리 및 국무위원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후 환담장으로 함께 이동하고 있다. 2021.05.14. since1999@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안채원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김부겸 총리 중심으로 마지막 1년을 결속력을 높여 단합해 달라"고 주문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 본관에서 김부겸 신임 국무총리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뒤 이어진 환담 자리에서 "김 총리가 문재인 정부 1기 내각의 일원으로 주요 국정과제에 대해 잘 이해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서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김 총리는 문재인 정부 초대 행정안전부 장관을 지냈다.

또 문 대통령은 "코로나19라는 사회적 재난을 극복하고 경제를 회복시키는 데 노력해 달라"며 "무엇보다 부처 간 협업을 바탕으로 민간과 기업들과 소통하고 협력하는 것이 재난을 극복하는 가장 큰 힘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도 임명장을 받은 뒤 김 총리와 함께 문 대통령과 환담을 가졌다.

김 총리는 "문재인 정부 1기 내각은 팀워크가 좋고 서로 신명을 내서 일했다"며 "마지막 내각도 원팀이 되어서 대한민국 공동체가 앞으로 나가는 데 온힘을 쏟을 것이다"라고 했다. 함께 자리한 장관들을 향해서는 "장관님들, 우리 함께 열심히 하자"고 격려하기도 했다.

임혜숙 장관은 "청문회를 거치며 많은 생각을 하게 됐다"며 "4차 산업혁명, 디지털 전환 시기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역할이 크다. 소통하고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임 장관은 국회 인사 청문회 과정에서 해외출장 가족동반 논란, 부동산 다운계약 의혹 등 각종 논란에 휩싸였다.

문승욱 장관은 "코로나 이후 경제를 정상궤도에 안착시키는 데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수출 확대, 탄소중립, 반도체 강국 구현에 주력하겠다. 기업이 혼자 이겨낼 수 없는 만큼 정부가 곁에 서서 돕겠다"고 했다.

노형욱 장관은 "부동산 시장 안정과 투기 근절이 최우선 과제"라며 "정부의 공급대책이 차질없이 이루어지도록 하겠다. LH의 신뢰를 회복하도록 구조를 혁신하는 작업도 조속히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안경덕 장관은 "청년, 여성 등 고용 취약계층의 고용 상황이 나아져서 이를 체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요즘 산재사고로 마음이 아프다"며 "고용노동부를 중심으로 모든 부처가 각별하게 관심을 갖고 산재사고를 줄이도록 노력하라"고 지시했다.

이와 관련 안 장관은 "산업재해로 온 국민이 걱정이 많으신데, 산업재해로부터 안전한 사회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newkid@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