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13344 0092021051368113344 03 0301001 economy 7.0.0-HOTFIX 9 뉴시스 65406000 false true false false 1620891278000

이슈 가상화폐 열풍

[코인 시황]머스크 변수에 롤러코스터…비트코인 6300만원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이영환 기자 = 대표적인 암호화폐 비트코인이 급락한 13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 강남고객센터 전광판에 비트코인과 알트코인(비트코인을 제외한 다른 암호화폐) 시세가 표시되고 있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는 12일(현지시간) 비트코인을 통한 자사 차량 구매를 앞으로 허용하지 않겠다고 밝혔다.(다중촬영) 2021.05.13. 20hwan@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유자비 기자 = 13일 오후 대표적인 암호화폐 비트코인이 6300만원대에서 거래되고 있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의 비트코인 결제 중단 선언 이후 가격이 급락했다가 소폭 반등하는 등 롤러코스터를 탔다.

암호화폐거래소 빗썸에 따르면 오후 4시17분 기준 비트코인은 6332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업비트에선 6370만3000원에 거래됐다.

비트코인은 머스크가 "테슬라는 비트코인을 이용한 차량 구매 결제를 중단하기로 했다"는 성명을 올린 이후 급락했다. 오전 한때 5850만원선까지 떨어졌다가 소폭 반등했다.

이더리움은 490만원대에서 거래 중이다. 이더리움은 같은 시각 빗썸에서 495만5000원에 거래됐다. 업비트에선 497만원6000원에 거래됐다.

도지코인은 거래소 업비트에서 같은 시각 547원에 거래됐다. 도지코인은 머스크의 SNL 출연 후 크게 떨어졌다가 머스크가 트위터 팔로워들에게 테슬라가 암호화폐 도지코인을 결제 수단으로 허용해야 할지 묻는 돌발 질문을 던진 후 상승세를 탔다. 이날은 머스크의 성명 이후 470원선까지 내렸다가 반등했다.

12일(현지시간) 머스크는 본인 계정 트위터를 통해 "테슬라는 비트코인을 이용한 차량 구매를 중단했다"고 밝혔다.

그는 비트코인 채굴과 거래로 인해 석탄을 중심으로 한 화석연료 사용이 급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석탄은 "어떠한 연료보다도 최악"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암호화폐는 많은 의미에서 좋은 생각이고 우리는 암호화폐가 전도유망하다고 믿는다"면서도 환경을 크게 희생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우리는 더 지속 가능한 에너지를 통한 채굴로 전환되는 대로 비트코인을 거래에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테슬라는 어떤 비트코인도 팔지 않을 것"이라며 "비트코인(에 사용되는) 에너지의 1% 이하를 쓰는 다른 암호화폐를 찾고 있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jabiu@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