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83040 0782021051268083040 03 0305001 economy 7.0.0-HOTFIX 78 이투데이 67422007 false true false false 1620802443000

이슈 오세훈 서울시장 행보

중기중앙회, 오세훈 서울시장과 간담회…서울지역 中企ㆍ협동조합 지원 당부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12일 서울시청에서 열린 정책간담회에 참석한 오세훈 서울시장(왼쪽 두 번째)이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왼쪽 세 번째)과 대화하고 있다. (사진제공=중소기업중앙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소기업중앙회(중기중앙회)가 오세훈 서울특별시장을 만나 서울 지역 중소기업과 협동조합의 애로를 해소하기 위해 나섰다.

중기중앙회는 12일 오세훈 시장과 정책간담회를 열고 관련 내용을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는 서울지역 중소기업과 협동조합의 애로해소를 위해 만들어진 자리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간담회에서 “최근 시장님께서 ‘구직자와 기업의 미스매칭으로 취업이 어려운 부분을 해결하기 위해 온라인 플랫폼을 내실 있게 준비하겠다’고 말씀하신 부분에 깊이 공감했다”며 “청년 구직자가 우수 중소기업 정보를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중앙회에서 직접 개발한 ‘참 괜찮은 중소기업 플랫폼’을 활용해 주실 것을 제안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중소기업계는 △중소기업협동조합 공동․협업사업 지원 강화 △‘주차걱정 없는 서울 만들기’를 위한 지원 △중소기업 산업안전 및 보건 시설 설치․교체 등 지원 △중소기업제품 구매 확대 및 협동조합 판로지원제도 적극 활용 △협동조합의 서울시 중소기업 지원시책 참여 확대 △서울시 김장문화제 행사 추진 지원 등 6개 과제도 제안했다.

김 회장은 “업종별 협동조합이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공동사업을 실시할 수 있도록 협동조합 활성화 지원예산 확대가 필요하다”며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판로 확대를 위해 5000만 원이던 조합추천 수의계약한도가 1억 원으로 확대된 만큼, 서울시의 적극적인 제도활용과 홍보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김기문 중기중앙회장, 박종석 서울중소기업회장을 비롯해 서울지역 업종별 협동조합 이사장과 오세훈 서울특별시장, 김의승 경제정책실장 등 16명이 참석했다.

[이투데이/이다원 기자(leedw@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