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17175 0242021051068017175 08 0801001 itscience 6.3.1-RELEASE 24 이데일리 29182869 false true false false 1620612606000

이슈 인공지능 시대가 열린다

LG유플러스, AI 돌봄로봇 있는 ‘디지털 경로당’ 만든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대한노인회와 MOU

이데일리

최택진(왼쪽) LG유플러스 기업부문장과 김호일 대한노인회 회장이 디지털 경로당 구축 사업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G유플러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노재웅 기자] LG유플러스(032640)와 대한노인회중앙회가 어르신 복지 향상을 위해 ICT 기반의 ‘디지털 경로당’을 구축한다.

LG유플러스는 대한노인회중앙회와 어르신의 사회적 활동 역량 및 돌봄 시스템 강화를 위한 ‘디지털 경로당 구축 협력’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디지털 경로당은 LTE·와이파이 등 유무선 통신 인프라를 기반으로 영상회의 시스템과 돌봄 로봇 등이 도입된 공간이다.

어르신들은 실내외 환경 모니터링을 통해해 최적의 환경에서 안정된 활동이 가능하다. 방문자들의 출결 상태를 분석해 고독사나 사고사에 대응하는 역할도 한다.

통계청이 예상한 올해 국내 65세 이상 노인인구는 850만여명으로, 매년 평균 50만명씩 급증하고 있다. LG유플러스와 대한노인회는 빠르게 증가하는 어르신 인구의 안전과 사회 참여를 강화하기 위해 ICT를 적극 도입하기로 했다.

이번 협력을 통해 LG유플러스는 디지털 경로당 구축이 기반이 되는 유무선 통신망 구축 및 운용을 담당한다. 대한노인회는 관할하는 전국 6만8000여개의 경로당을 대상으로 유무선 통신망 구축을 점진적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양측은 디지털 경로당에 인공지능(AI) 기반의 로봇을 도입하는 방안도 검토할 방침이다. AI 로봇은 어르신과 자유롭게 대화하며 심리적인 안정감을 제공하고, 이상 징후 발견 시 긴급 통화 기능을 통해 안전을 보장한다. 아울러 지역 간 정보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ICT 기반의 교육 시스템과 원격 교육 솔루션 등도 도입할 계획이다.

최택진 LG유플러스 기업부문장(부사장)은 “LG유플러스가 보유한 ICT역량을 총동원해 디지털 경로당 구축을 지원할 것”이라며 “디지털 경로당을 통해 어르신 돌봄에 기여하고, 궁극적으로 노인이 행복한 세상을 구현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