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13470 0032021051068013470 02 0201001 society 7.0.0-HOTFIX 3 연합뉴스 0 true true false false 1620608148000

백신 1차접종 어제 3명 불과, 누적 367만4천729명…인구대비 7.2%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AZ·화이자 백신 2차접종은 4천734명 늘어 총 50만6천274명 완료

연합뉴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한창 진행 중인 가운데 1차 신규 접종자가 한 자릿수에 그쳤다.

10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전날 하루 1차 신규 접종자는 총 3명으로 집계됐다.

전날이 일요일이라 상당수의 위탁 의료기관이 문을 닫은 점을 고려해도 신규 접종자는 매우 적은 편이다. 1주일 전이었던 지난 3일 0시 기준 1차 신규 접종자는 1천561명에 달했다.

아스트라제네카(AZ), 화이자 등 2분기에 들어오는 백신 물량이 순차적으로 공급되면서 일시적인 백신 수급 불균형이 발생한 데 따라 1차 접종 속도가 다소 주춤한 영향도 일부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날 0시 기준 국내에서 1차 접종을 마친 사람 비율은 7%를 조금 웃도는 수준이다.

추진단에 따르면 국내 누적 1차 접종자는 총 367만4천729명으로, 전체 인구(5천134만9천116명) 대비 7.2%다.

누적 1차 접종자 가운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자는 201만4천54명, 화이자 백신 접종자는 166만675명이다.

2차 접종까지 마친 접종 완료자는 4천734명 늘어나 누적 50만6천274명이 됐다.

1·2차 접종자(건수) 전체를 합산 반영한 누계 접종자는 418만1천3명이다.

현재 국내에서는 아스트라제네카, 화이자 백신 두 종류로 예방접종이 순차적으로 이뤄지고 있다.

두 백신 모두 2차례 접종이 필요하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11∼12주, 화이자 백신은 3주 간격으로 2차 접종이 권고돼 이달 중 2차 접종이 상당수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오는 27일부터는 65∼74세 고령층과 만성 중증 호흡기질환자를 대상으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이 시작된다.

또 다음 달 7일부터는 60∼64세 고령층, 30세 이상 유치원·어린이집·초등학교 저학년(1∼2학년) 교사에 대한 접종이 진행된다.

연합뉴스

코로나19 백신 접종 현황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ye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