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25846 0142021050467925846 02 0202001 society 6.3.1-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66359757 false true false false 1620119785000

이슈 국내 백신 접종

이번엔 경남 50대 한의사 AZ 접종 후 사망…“인과성 확인 중”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4월 26일 접종 후 엿새 뒤 자택서 숨진 채 발견

파이낸셜뉴스

4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서 한 어르신이 백신(화이자) 접종을 하고 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경남에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맞은 한의사가 숨졌다. 당국은 백신 접종과의 인과성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경남도에 따르면 지난 4월 26일 오후 함안군에서 백신을 접종한 한의사 A(55)씨가 고열 등에 시달리다 지난 2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A씨는 접종 후유증으로 지난 4월 27일 자신이 운영하는 한의원에 출근하지 못했으며 다음 날인 28일엔 출근했지만 몸이 안 좋아 식사를 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29일부터는 집에 머물면서 고열 증세를 호소하던 A씨는 백신 접종 엿새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A씨가 1일 밤 숨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남 방역당국은 “기초 역학조사 결과 A씨가 평소 기저질환이 있었으며 부검 결과가 나오는 대로 인과성 평가를 한 뒤 결과를 질병관리청에 통보할 예”"이라고 밝혔다.

도는 당초 4일 인과성평가위원회를 열 예정이었으나 경찰의 부검 결과가 나오지 않아 위원회 개최를 미뤘다. 인과성평가위원회는 백신을 맞은 뒤 사망한 사례에 대해 양자간 인과성 여부를 가리는 기구로, 민간 의료전문가 9명과 도청 공무원, 역학조사관 등 총 11명으로 구성돼 있다.

한편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이 의심된다며 보건당국에 신고한 사례가 800여건 늘었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은 4일 0시 기준으로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으로 신고된 신규 사례가 858건이라고 밝혔다.

964425@fnnews.com 김도우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