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7360406 0102021040967360406 08 0801001 6.2.6-RELEASE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617900577000 전공 10% 2104091131

“전공 공부 10% 줄이고 인성 교육 10% 늘린다”

글자크기
서울신문

이광형 카이스트 총장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카이스트 학생들의 가장 큰 문제는 너무 공부만 해서 시야가 좁다는 것이다. 공부는 10% 덜 시키고 인성, 독서교육을 강화하겠다.”

이광형(67) 카이스트 총장은 8일 취임 이후 첫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갖고 이같이 밝혔다. 이 총장은 “삼성이 세계적인 기업이 된 것은 초일류 문화를 가질 수 있다고 직원들을 끊임없이 교육시켜 의식혁명을 일으켰기 때문”이라며 “카이스트 학생들은 능력이 출중하고 우수하지만 꿈이 너무 작다. 세계 초일류대학 구성원이라면 큰 꿈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학생들이 꿈을 갖고 누구도 하지 못했던 질문들을 할 수 있도록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 총장은 “전공 공부를 10% 줄이고 인성리더십을 10% 늘리겠다”며 “이를 위해 인문융합교육을 강화하고 수업시간에 전공 이외의 책을 읽고 토론을 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이 총장은 인공지능 분야 연구에서도 차별화를 위해 ‘포스트AI’ 연구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10~20년 뒤 인공지능이 일상화돼 있을 세상을 준비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포스트AI 분야 연구를 위한 교수진을 4년 동안 100명 이상 확보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를 위해서 재정 자립이 필요한 만큼 본인은 일주일에 절반만 학교로 출근하고 나머지는 ‘1일 1억원 기부금’ 유치를 위해 뛰겠다고 깜짝 발표를 하기도 했다.

유용하 기자 edmondy@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