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73887 0142020120364573887 04 0401001 6.2.2-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946920000

부부싸움 후 9일 밤낮 420km 하염없이 걸은 이탈리아 남성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사진=이 소식을 보도한 현지 매체 기사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한 이탈리아 남성이 부부싸움 뒤 400㎞ 넘게 걸은 소식이 전해져 화제다. 48세의 이 남성은 부부싸움으로 화가 나 집을 나온 후 9일을 하염없이 걸었다.

지난 1일(현지시간) 새벽 아드리아해에 접한 이탈리아 마르케주 파노 지역 도로에서 순찰 중이던 경찰이 걷고 있던 남성을 발견했다. 코로나19에 따라 내려진 야간 통행금지령을 어기고 밤길을 걷고 있던 터라 눈에 띄었다.

이 남성이 매우 피곤해 보였고, 얇은 옷을 입어 추위에 떨고 있었다는 게 경찰 설명이다.

경찰관은 야간 통금 위반에 대한 과태료 부과 차원에서 신원을 확인했다. 그러자 이 남성의 집이 이탈리아 북무 롬바르디아 코모 지역으로 나왔다. 물어보니 지난달 22일 부부싸움 뒤 집을 나서 9일 밤낮을 걸어 여기까지 왔다고 답했다.

그 거리가 421㎞, 서울에서 제주도까지의 거리(454㎞)보다 조금 짧은 수준이다.

경찰은 이 남성을 일단 호텔로 안내한 뒤 부인에게 남편을 데려가라고 알렸다. 남성에게 부과돼야 하는 과태료 400유로(약 53만원)는 일단 부과 통지가 보류된 상태로 전해졌다.

이 같은 소식이 SNS를 타고 확산되자 ‘이탈리아의 포레스트 검프’라는 명칭도 붙고 있다.

#이탈리아 #남성 #부부싸움 #420km #9일밤낮
taeil0808@fnnews.com 김태일 인턴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