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73439 1252020120364573439 01 0101001 6.2.2-RELEASE 125 MBC 0 true true false false 1606943446000

"명백한 정치 수사" vs "불법·탈법 밝혀져야"

글자크기
더불어민주당은 검찰이 월성 원전 1호기 사건에 대한 강제 수사에 착수한데 대해 "검찰권 남용"이라고 맹비난했습니다.

민주당 허영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윤석열 검찰총장이 복귀하자마자 구속영장을 청구한 것은 정부의 정당한 정책에 대한 명백한 정치수사"라며 "정치적 중립을 잃은 검찰 조직의 무모한 행위에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습니다.

반면 국민의힘 윤희석 대변인은 논평에서"검찰이 정당하게 소임을 다한 결과"라며 "영장청구는 시작에 불과하며 탈원전 정책을 위해 어떤 불법과 탈법을 자행했는지 하나하나 밝혀져야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박선하 기자(vividsun@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