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53224 0782020112764453224 08 0801001 6.2.2-RELEASE 78 이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450901000

네이버, 포브스 선정 ‘세계 최고 직장’ 37위…삼성·LG 이어 국내 3위

글자크기
이투데이

네이버는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가 선정하는 ‘세계 최고 직장’에서 올해 37위를 기록했다고 27일 밝혔다. 국내 기업 중에는 삼성전자와 LG에 이어 3위다.

포브스는 시장 리서치 기업 스태티스타와 함께 58개국 다국적기업 직원 16만 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해 45개국 750개 기업을 선정했다. 설문은 자신의 고용주를 친구나 가족에게 추천할지 여부를 비롯해, 코로나19 대응 만족도, 경제적 영향, 인재 개발, 성형평성, 사회적 책임 등의 소속 회사 평가로 이뤄져 있다.

네이버는 인공지능과 로봇, 자율주행 등 미래 기술을 연구해오는 동시에 웹툰과 클라우드, 업무용 메신저 등 글로벌 시장에서 사업을 확장시키고 있다. 또 ‘프로젝트 꽃’ 등을 통해 SME와 창작자들의 창업과 사업 성장을 지속적으로 지원해오면서 한국의 대표 플랫폼 기업으로서 사회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특히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선제적으로 대응해왔다. 네이버는 코로나19 초기부터 임직원들의 감염 예방을 위해 원격근무 체제를 선도적으로 도입해 운영했고 협업툴 등 다양한 지원을 통해 직원들의 효율적인 업무를 지원했다.

[이투데이/조성준 기자(tiatio@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