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81974 0092020112564381974 04 0401001 6.2.2-RELEASE 9 뉴시스 63982701 false true false false 1606236781000

美펜실베이니아, '바이든 승리' 공식화...경합주서 잇따라 확정

글자크기

주지사, 바이든 승리 확인서에 서명

조지아·미시간 등 다른 경합주도 바이든 확정

뉴시스

[윌밍턴=AP/뉴시스]조 바이든 미 대통령 당선인이 19일(현지시간) 델라웨어주 윌밍턴의 더 퀸 극장에서 기자회견하고 있다. 2020.11.20.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런던=뉴시스] 이지예 기자 = 미국 대선의 최대 승부처인 펜실베이니아도 조 바이든 당선인의 승리를 공식 확정했다.

톰 울프 펜실베이니아 주지사는 24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주 국무부가 오늘 펜실베이니아의 11월 3일 미국 대통령 선거 결과를 인증했다"며 바이든 당선인이 승리했다는 확인서에 서명했다고 밝혔다.

바이든 당선인은 CNN 집계 기준 펜실베이니아에서 득표율 50%(345만9382표)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48.8%, 337만8362표) 을 따돌렸다. 이 주에 걸린 선거인단은 20명이다.

바이든 당선인은 당선에 필요한 선거인단 과반(270명) 확보가 확실해지자 지난 7일 승리를 선언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부정 개표 의혹을 제기하며 불복하고 있다.

펜실베이니아에 앞서 또 다른 경합주인 조지아와 미시간도 바이든 당선인의 승리를 공식화했다.

미국 주요 언론들은 바이든 당선인이 선거인단 총 306명을 손에 넣은 것으로 집계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이 확보한 인원은 232명으로 과반에 크게 못미친다.

☞공감언론 뉴시스 ez@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