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66886 0562020112464366886 02 0201001 6.2.2-RELEASE 56 세계일보 56679201 false true true false 1606196928000

대구 새마을금고서 전 임원이 흉기 난동… 2명 사망·1명 경상

글자크기
세계일보

대구 동구의 한 새마을금고에서 전직 임원이 직원 3명에게 흉기를 휘둘러 2명이 숨지고 나머지 1명이 중경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24일 대구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20분쯤 대구 동구 신암동의 한 새마을금고 사무실에서 전직 임원 A(60)씨가 미리 들고간 흉기로 직원 B(48)씨와 C(여·39)씨 등 3명 찔렀다.

B씨는 현장에서 숨졌으며 C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다 숨진것으로 알려졌다. 나머지 직원 1명은 A씨가 흉기를 휘두르자 상처를 입고 현장을 피한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직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현장에서 검거됐지만 정신적인 불안함 등을 호소해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A씨가 원한 관계가 있을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해당 새마을금고 전 감사로 근무한 A씨가 피해자들과 원한 관계가 있어 이런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고 있다”며 “A씨의 치료가 끝나면 수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대구=김덕용 기자 kimdy@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