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83608 0362020102963783608 01 0101001 6.2.0-RELEASE 36 한국일보 56680987 false true false false 1603964340000 1603964380000

'靑경호처' 비판 안철수에…정청래 "님은 남의 집 왜 오나"

글자크기
안철수 "손님이 주인 몸 수색" 비판에
정청래 "국회의원도 아닌데 남 집 왜 오나"
한국일보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0일 오후 광주시교육청에서 열린 국회 교육위원회의 광주시·전남도·전북도·제주도교육청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질의하고 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청와대 경호처를 비판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를 향해 "왜 남의 집 국회에 들락날락합니까"라고 받아쳤다.

정 의원은 29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오랫만에 님께 묻습니다"라며 "대통령에게 국회가 남의 집이라면 님께서는 국회의원도 아닌데, 본인 회사는 안가고 왜 남의 집 국회에 들락날락 합니꽈?"라는 글을 남겼다.

이는 앞서 안 대표가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를 검색한 청와대 경호처를 비판하자 반격한 것이다. 안 대표는 이날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손님이 남의 집에 와서 주인 몸수색한 꼴"이라며 "국회에 대한 존중도 야당에 대한 예의도 아니다"라고 말했다.

또 안 대표는 "과거 사례를 보면 과잉 경호는 강한 권력의 상징이 아니라 오히려 약한 정당성의 증거"라며 "문재인 정권이 스스로 얼마나 자신이 없는지 알 수 있다"고 했다.

이소라 기자 wtnsora21@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