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61278 1112020102563661278 04 0403001 6.2.0-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619174000 1603619180000

"투표하세요"...美시사주간지 타임 표지, 'TIME' 대신 'VOTE'

글자크기

97년 역사상 처음 표지에서 로고 빼

편집장 "목소리 바꿀 기회" 투표 독려

서울경제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이 97년 역사상 처음으로 표지에서 ‘TIME’이라는 로고를 뺐다.

타임은 미국 대통령 선거일(11월 3일) 하루 전인 다음달 2일자 표지에서 TIME 로고 대신 ‘VOTE(투표하라)’라는 글자를 배치했다고 24일(현지시간) 밝혔다.

타임이 표지에서 로고를 뺀 것은 1923년 첫 발행 이후 처음이다.

표지에는 또 투표함이 그려진 반다나(스카프 같은 큰 손수건)로 얼굴을 반쯤 가린 사람도 등장한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 후보는 표지에 등장하지 않는다.

이 표지는 반(反) 트럼프 대통령 성향의 작가로 알려진 셰퍼드 페어리가 디자인한 것이다. 페어리는 2008년 대선 캠페인 당시 버락 오바마 후보의 ‘희망’(Hope) 포스터를 디자인한 인물이다.

타임의 에드워드 펠센털 편집장은 독자들에게 “다가오는 미국 대선 결과보다 세계를 좌우할 사건을 없을 것”이라며 “지금 우리는 향후 수십 년 역사를 과거와 미래로 나눌 수 있는 순간에 서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올해는 너무나 많은 고통과 고난, 혼란과 상실의 한해였다”며 “전 세계 국가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부터 일어서기 시작했고, 우리도 한 세대에 한 번은 목소리를 바꿀 기회가 있다”며 투표를 독려했다.
/노희영기자 nevermind@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