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43279 0362020102463643279 04 0403001 6.2.0-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499640000 1603499657000

美 농산물, 中에 230억달러 수출 ↑

글자크기
美 "지난 1월 미중 1단계 무역합의 이후 진전된 성과"
한국일보

도널드 트럼프(왼쪽)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지난해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가 열린 일본 오사카에서 정상회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오사카=AP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중 갈등 속에서도 미국산 농산물의 중국 수출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초 양국이 1단계 무역 합의를 체결한 이후 진전된 성과로 보인다.

23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미국 무역대표부와 농무부는 공동성명에서 중국이 올해 초 미국 정부와 1단계 무역 합의를 체결한 이후 미국산 농산물을 230억달러(약 25조9,000억원) 이상 구입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양국이 합의한 미국산 농산물 구매 목표액의 71% 수준으로, 1단계 무역 합의의 핵심 내용이 상당 부분 진전을 보이고 있다고 무역대표부는 평가했다.

양국은 지난 1월 중국이 농산물을 포함한 미국 제품을 대규모로 더 구매하고, 미국은 대중 추가 관세 부과를 철회하는 한편 기존 관세 중 일부 제품에 대한 세율을 낮추는 것을 골자로 한 1단계 무역 합의를 체결한 바 있다.

미국은 품목별로 높은 판매고를 올렸다. 옥수수 판매량은 870만톤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돼지고기 수출도 5개월 간 최대치를 올렸으며, 8월까지 쇠고기 판매량은 2017년 대비 3배 증가했다. 미 정부는 애완동물 사료, 건초, 땅콩 등도 높은 판매고를 올릴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무역대표부 대표는 "양국의 1단계 무역 합의가 발효된 뒤 중국과의 농업분야 무역관계가 크게 개선됐다"며 "향후 수년간 미국 농민들에게 큰 이익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강은영 기자 kiss@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