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07821 0142020092963107821 08 0803001 6.1.20-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59621382 false true false false 1601330173000 1601330177000

'30분만에 완충' 갤럭시 S21, 65W 초고속 충전 지원하나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이미지출처=갤럭시클럽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삼성이 내년 신제품에 65W 용량의 초고속 충전을 지원할 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네덜란드 정보기술(IT) 매체 갤럭시클럽은 삼성이 모델명 EP-TA865의 새로운 휴대폰 충전기를 개발 중이라고 2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갤럭시클럽은 갤럭시 S21을 포함, 2021년 출시될 삼성의 일부 휴대폰에 65W 고속 충전을 지원할 것임을 시사한다고 전망했다. 65W 충전 기술은 4000mAh 배터리를 30분에 완전충전 할 수 있는 기술이다.

갤럭시클럽은 "삼성은 수년 동안 휴대폰의 충전 속도를 높이고 있다. 현재 많은 삼성 휴대전화에 25W 고속 충전기가 기본으로 제공 되지만 별도 충전기 구매 시 45W 용량의 초고속 충전도 지원한다"라며 "모델 번호 EP-TA845 충전기가 삼성의 45W 충전기다"라고 전했다. 이어 "모델 번호 EP-TA865는 65W 용량으로 충전 할 수있는 충전기 일 수 있다"라며 "이 충전기의 존재는 최근 삼성 충전기 공급업체 'Solum'의 인증을 통해 확인되었다"라고 설명했다.

갤럭시클럽은 "EP-TA865가 65W 충전기가 아닐 수도 있다는 점을 고려해야 하지만 EP-TA845는 모델명의 번호가 용량을 나타내는 유일한 최신 충전기"라고 분석했다.

갤럭시클럽은 "점점 더 많은 스마트폰 제조업체가 빠른 충전 속도를 실험하고 있다. 삼성이 이에 동참해야 한다는 압력을 느끼는 것은 논리적"이라며 "삼성이 65W 충전기로 정확히 무엇을 계획하고 있는지 모르지만 한국이 (기술로) 뒤쳐지지 않는다고 말할 수있는 좋은 도구가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파이낸셜뉴스

이미지출처=갤럭시클럽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rue@fnnews.com 김아름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