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07194 0432020092963107194 04 0401001 6.1.21-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324117000 1601324168000

WHO "저소득국에 코로나 항원검사 키트 1억 2천만 개 제공"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세계보건기구(WHO)가 코로나19 진단을 유전자 검사(PCR)보다 신속하고 저렴하게 할 수 있는 항원 검사 키트를 중·저소득 국가에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28일 화상 언론 브리핑에서 빌&멜린다 게이츠 재단 등 WHO의 파트너들과 1억2천만 개의 항원 검사 방식의 진단 키트를 이들 국가에 제공하기로 합의했다고 전했습니다.

거브러여수스 사무총장은 "(항원 검사는) 덜 정교한 장비와 저렴한 가격(약 5달러)으로 대략 15∼30분이면 신뢰할 만한 결과를 제공한다"며 코로나19 대응에 "좋은 소식"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특히 PCR을 위한 연구 시설이나 훈련된 의료진이 없는 지역에서 검사를 확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브리핑에 배석한 마이클 라이언 WHO 긴급준비대응 사무차장은 지난 주말 코로나19 누적 사망자가 전 세계적으로 100만 명을 넘은 데 대해 실제로는 더 많을 것이라고 말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전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용철 기자(yckim@sbs.co.kr)

▶ [마부작침] 아무나 모르는 의원님의 '골목식당'
​▶ [뉴스속보] 코로나19 재확산 현황
▶ 더 깊은 인물 이야기 '그, 사람'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