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56015 0042020092663056015 01 0101001 6.1.20-RELEASE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01054026000 1601054406000

김정은 "뜻밖의 불미스러운 일...남측에 대단히 미안"

글자크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우리 공무원이 북한에서 총격 살해된 사건과 관련해 우리 측에 사과했습니다.

북한은 어제(25일) 우리 측에 보낸 통일전선부 명의의 통지문에서 김정은 위원장이 북측 수역에서 뜻밖의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해 문재인 대통령과 남녘 동포들에게 커다란 실망감을 더해준 데 대해 대단히 미안하게 생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전했습니다.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어제(25일) 이 같은 사과와 함께 북한 지도부의 입장이 담긴 북측 통지문 전문을 발표했습니다.

통지문에서 북측은 일어나지 말아야 할 일이 발생했다며 이 같은 불상사가 재발하지 않도록 해상경계감시 근무를 강화하고 해상 단속 취급 전 과정을 수록하는 체계를 세우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유감스러운 사건으로 인해 최근에 적게나마 쌓아온 북남 사이 신뢰와 존중의 관계가 허물어지지 않게 더 긴장하고 각성하며 필요한 안전대책을 강구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북측은 그러나 우리 군 당국이 자신들의 대응을 증거나 해명 요구도 없이 일방적인 억측으로 '만행'으로 표현한 것은 불경스럽고 대결적이라며 큰 유감을 표시한다고 밝혔습니다.

나연수 [ysna@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코로나19 이겨내자!" 응원 메시지 남기고 치킨 기프티콘 받아가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