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37155 0562020092262937155 02 0213005 6.1.21-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711380000 1600711899000

부산역 선상 주차장에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 연간 1150MWh 전력 생산 가능

글자크기
세계일보

부산역 선상 주차장 지붕에 설치된 태양광 발전설비. 한국남부발전 제공


부산역 선상 주차장이 공공기관 간 협업을 통해 태양광발전소로 재탄생했다. 주차장 지붕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설치해 전력생산과 함께 도시미관 개선이라는 효과까지 거둘 전망이다.

한국남부발전은 21일 부산역 선상 주차장 지붕에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사업을 준공했다고 밝혔다.

부산역 선상 주차장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사업은 공공기관 자산을 활용해 신재생에너지를 확대하는 ‘그린 뉴딜(Green New Deal) 정책’의 하나로, 한국철도공사·국가철도공단 등과 협업을 통해 추진했다.

이 발전설비는 0.83MW 규모로 연간 1150MWh의 전력생산이 가능하다. 이 전력은 1만1300가구가 한 달간 사용할 수 있는 양으로, 25억원대 원유수입 대체 효과와 511t 규모의 온실가스 감축 효과가 있다.

또 태양광설비와 함께 설치된 경관조명과 태양광 발전판은 주차장 미관 향상은 물론, 차광막 기능을 제공해 주차장 이용객들의 편의 증진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이번 사업으로 남부발전은 신재생에너지 공급인증서를 확보하고, 공공자산을 제공한 한국철도공사는 향후 20년간 최대 2억6000만원의 임대수익을 올릴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철도공사는 20년간 매출액 중 일부인 9600만원을 사회공헌기금으로 조성해 지역 내 취약계층 복지향상을 위해 활용할 계획이다.

남부발전은 이번 시범사업을 기반으로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가 가능한 철도시설을 추가 발굴하고, 철도시설물을 활용한 태양광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신정식 한국남부발전 사장은 “공공자산을 활용한 태양광 발전사업 추진으로 신재생에너지 보급을 확대하는 등 정부의 그린 뉴딜 기반 에너지전환 정책에 적극 부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부산=오성택 기자 fivestar@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