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대만 관광객 120명, 제주 하늘로 '가상출국'…한국문화 체험까지(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홍유담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전 세계 여행객의 발길이 끊긴 가운데 대만 여행객들이 비행기로 제주 하늘을 도는 이색 행사가 열렸다.

한국관광공사 타이베이지사는 지난 19일 대만 중대형 여행사 이지플라이, 항공사 타이거에어와 함께 제주 상공을 선회하는 가상출국 체험 행사를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 대만 관광객 120명을 태운 항공기는 타이베이 공항을 출발해 제주공항에 착륙하지 않고 20분간 제주 상공을 선회한 뒤 다시 대만으로 회항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