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124212 1192020081462124212 03 0301001 6.1.17-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false false 1597402127000 1597402132000

20일 만에 100명대…수도권 거리두기 2단계 검토

글자크기
20일 만에 100명대…수도권 거리두기 2단계 검토

[앵커]

코로나19 사태가 다시 위기 국면에 접어들 조짐입니다.

신규 확진자 수가 20일만에 100명을 넘었고 특히, 경기지역 교회발 확산이 심상치 않은데요.

정부는 수도권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올리는 방안의 검토에 들어갔습니다.

이진우 기자입니다.

[기자]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03명 나와 누적 확진자가 1만4,873명으로 늘었습니다.

지난달 24일 이후 처음으로 하루 확진자가 100명을 넘은 겁니다.

지역사회 감염자만 85명으로, 3월 말 이후 가장 많았는데 경기도 38명, 서울 31명, 인천 3명 등 수도권에서만 72명이 발생했습니다.

특히 경기도에서는 교회발 집단감염이 속출하고 있습니다.

경기 용인시 우리제일교회와 관련한 확진자만 70명을 넘었고, 고양시 기쁨153교회와 관련한 추가 확진자가 잇따랐습니다.

<정은경 / 중앙방역대책본부장> "마스크를 제대로 착용하지 않거나 미흡하게 착용했고, 특히 예배 및 성가대 그리고 소모임 등에 참여해 밀접하게 대화를 나누고 또 종교시설 내에서 함께 식사를…"

서울에서는 동대문패션타운 통일상가에서, 또 롯데리아 직원 모임과 관련해서 확진자가 속속 늘고 있습니다.

방역당국은 현 상황을 매우 엄중하다고 평가하고, 서울과 경기 지역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상향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김강립 /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 "마스크 착용이라든지 출입명부 작성 등과 같은 핵심방역조치가 의무화되는 절차를…"

거리두기가 2단계로 상향되면, 실내 50명 실외 100명 이상의 모임과 집회가 금지되고, 유흥시설 같은 고위험시설의 운영이 중단됩니다.

또, 학교는 등교 인원을 줄이거나 원격 수업을 해야 하고 스포츠 경기도 다시 관중을 들일 수 없게 됩니다.

연합뉴스TV 이진우입니다. (jinu@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