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74467 0042020081362074467 04 0401001 6.1.17-RELEASE 4 YTN 62258191 false false false false 1597254087000 1597254244000

태영호 "美 대선 전 북미정상회담·도발 가능성 작아"

글자크기
미래통합당 태영호 의원은 11월 미국 대선 전 북미정상회담 성사와 북한의 군사도발 가능성을 작게 봤습니다.

태 의원은 현지 시각 12일 미국 싱크탱크 헤리티지 재단과의 화상 대담 행사에 참석해 미국 대선 전에 정상회담이나 어떤 북미정상회담이 가능할 것이라고 보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여동생 김여정 노동당 제1부부장이 지난달 낸 성명을 근거로 들면서 "김정은이 구체적 결과가 없는 한 그런 정상회담에 동의할 가능성이 작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설명했습니다.

태 의원은 트럼프 대통령이 재선에 성공하면 북한과 신속하게 합의를 할 것이라고 언급한 것과 관련해 "트럼프 대통령은 합의의 분명한 조건을 제시하지 않았고 북한은 군사도발로 대선에 개입하지 못하게 하려는 선거전략으로 여길 수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또 북한의 도발 가능성에 대해서도 그렇게 보지 않는다면서 "김정은은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이 자신에게 유리한 합의를 할 최고의 기회라는 걸 잘 안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김정은이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에 해가 될 도발적인 무언가를 할 것이라고 보지 않는다"면서 북한 시스템으로서는 매우 이례적으로 김여정이 성명에서 미국의 독립기념일 DVD를 요청하는 등 북한이 미국과의 대화를 배제하지 않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