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83481 0032020080961983481 04 0401001 6.1.17-RELEASE 3 연합뉴스 62258367 false true false false 1596929815000 1596929832000

'트럼프 퇴출령' 틱톡, 트위터 품으로?…"합병안 예비협상 착수"

글자크기

WSJ, 복수 소식통 인용 보도

연합뉴스

틱톡
[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서영 기자 = 미국의 소셜미디어 기업인 트위터가 중국 동영상공유앱 틱톡과 합병 가능성을 놓고 예비협상에 착수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합병안에는 틱톡의 미국 사업이 포함될 것이라고 이들 소식통은 전했다.

다만 트위터가 틱톡과 합병안 타결을 추진할지는 확정되지 않았다고 WSJ은 덧붙였다.

틱톡은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로부터 국가 안보를 위협한다는 이유로 사실상 퇴출 압박을 받고 있다.

앞서 마이크로소프트(MS)가 틱톡의 미국 및 해외 사업 인수를 놓고 협상을 진행 중이다.

MS는 2일 사티아 나델라 최고경영자(CEO)가 트럼프 대통령과 대화를 나눈 뒤 발표한 성명에서 틱톡 인수 협상을 늦어도 9월 15일까지 마무리 짓겠다고 밝힌 바 있다.

sy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