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53685 0432020080761953685 04 0401001 6.1.17-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96755850000 1596755939000

미, 전세계 여행금지 경보 해제…한국은 여행재고로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 국무부가 지난 3월 전세계 국가를 상대로 발령했던 미국인의 여행금지 권고를 6일(현지시간) 해제했습니다.

한국 전역에 대해서는 3단계인 여행재고로 조정해 발표했습니다.

당초 대구지역은 4단계인 여행금지였는데 전세계에 대한 여행금지 권고와 해제 과정을 거치면서 3단계로 하향조정된 셈입니다.

미 국무부는 성명을 내고 질병통제예방센터(CDC)과의 긴밀한 조율 속에 지난 3월 19일 코로나19로 미국 국민에 부과한 전세계 해외여행 금지 권고를 해제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나라별로 여행경보를 안내하는 이전의 시스템으로 돌아간다면서 "미국 시민이 예측하기 어려운 세계적 유행병의 특성에 따라 해외여행을 할 때 조심하기를 계속 권고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한국 전역에 대한 여행경보는 6일 국무부 여행경보 사이트에서 3단계인 여행 재고로 조정돼 공지됐습니다.

미 국무부의 여행경보는 4단계로 나뉘는데 일반적 사전주의, 강화된 주의, 여행재고, 여행금지 순입니다.

당초 미국은 지난 2월 29일 대구에 한해 여행경보를 4단계인 여행금지로 격상하고 한국의 다른 지역에 대해서는 3단계인 여행재고를 유지했었습니다.

그러다 미국이 전세계에 대해 4단계인 여행금지 권고를 발령했고, 해제하는 과정에서 결과적으로 대구를 포함한 한국 전역에 대한 여행경보가 3단계로 조정된 셈으로 볼 수 있습니다.

전세계에 대한 미국인의 여행금지 권고가 해제됐다고 해서 모든 나라를 상대로 한 여행금지가 해제된 것은 아닙니다.

로이터통신은 인도와 러시아, 이란 등 약 30개 국이 4단계인 여행금지에 속해 있다고 전했습니다.

중국도 현재 국무부 사이트에 여행금지로 공지돼 있습니다.

통신은 또 국무부가 영국을 비롯한 유럽의 여러 나라와 호주, 베트남, 필리핀 등을 상대로 3단계인 여행재고를 권고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성공적 방역 평가를 받은 뉴질랜드의 경우 2단계인 강화된 주의입니다.

블룸버그 통신은 "미국의 높은 감염률로 인해 많은 국가가 여전히 미국인(입국)을 제한하고 있어 (이번 조치의) 영향은 제한적일 수 있다"고 전망했습니다.
유영규 기자(ykyou@sbs.co.kr)

​▶ [마부작침] '의원님 식당'에서 몰아 쓴 1,300만 원
▶ 더 깊은 인물 이야기 '그, 사람'
▶ SBS 뉴스, 네이버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