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44856 0962020070961344856 01 0110001 6.1.16-RELEASE 96 스포츠서울 0 false true true false 1594289588000 1594289593000

박원순 시장, 종로경찰서에 미투 신고 접수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김효원기자]박원순 서울시장이 9일 행방불명돼 경찰이 수색에 나선 가운데 그 배경에 관심이 모인다.

경찰에 따르면 박 시장의 딸은 이날 5시17분쯤 박 시장의 행방을 찾아달라면서 112에 신고했다. 박 시장의 딸은 “4∼5시간 전에 아버지가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집을 나갔는데 전화기가 꺼져 있다”고 112에 신고했다.

이에 경찰은 병력을 총동원해 박 시장의 소재를 찾는데 주력했다.

한편 이날 박 시장의 행방불명의 배경으로 ‘미투’가 지목되고 있다.

서울지방경찰청 측은 이날 종로경찰서 여청과에 박 시장 관련 미투 신고가 접수됐다고 밝혔다.
eggroll@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