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29877 0902020070961329877 02 0213003 6.1.15-RELEASE 90 아주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94261463000 1594261524000

광주시, 코로나19 장기화 대비, 취약계층 건강유지 증진사업 적극 추진

글자크기
아주경제


경기 광주시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대규모 유행대비 상시대응 방역시스템을 갖추고 ICT기반 활용 비대면 건강증진 프로그램 발굴 등 건강취약계층의 건강유지 증진사업을 적극 추진키로 했다고 9일 밝혔다.

시는 가을철 이후 코로나19 대규모 확산이 우려되는 만큼 사계절 운용과 의료진 감염예방을 위한 냉·난방 가능 비접촉 선별진료소 설치, 방문자 대기시간 축소를 위한 워킹스루 방식의 검체 채취공간 확보, 확진자 이송 시 의료진 안전을 위한 음압특수구급차 운용 등 강화된 상시 대응 방역시스템을 구축한다.

또한, 보건소 업무 중단에 따른 건강진단서 발급 등 제증명·검사 업무는 초월보건지소를 대체 운영(1일 평균 방문자 260명)하고 관내 12개 보건진료소기반 단순감기환자에 대한 원스톱 진료서비스를 시행키로 했다.

해외입국자와 자가격리자 등 관리대상자 증가(7월 6일 기준 누적인원 3218명)에 따라 고위험군인 밀접 접촉자 및 코로나19 다발 해외입국 자가격리자를 대상으로 불시 점검을 한층 더 강화한다.

이와 함께 코로나19로 그동안 중단하거나 축소한 시민 건강증진 사업을 비대면 방식으로 전환해 실시한다.

신동헌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 및 가을철 이후 2차 유행에 선제적으로 대비해 신속하고 강화된 방역시스템이 가동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건강취약 계층을 위한 비대면 건강관리 사업도 지속적으로 발굴해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경기 광주) 박재천 기자 pjc0203@ajunews.com

박재천 pjc0203@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