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185259 0902020070261185259 02 0213001 6.1.15-RELEASE 90 아주경제 58359492 false true false false 1593670831000 1593670849000

4개월여 만에 16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상주시 확진 차단에 최선

글자크기
아주경제

상주시보건소 전경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북 상주시도 16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됨에 따라 비상이 걸렸다.

지난 3월 4일 이후 지금까지는 코로나19 청정지역이었다.

상주시 보건소는 2일 오후 12시 30분께 상주시 화서면에 거주하는 A씨(여·37)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A씨 가족은 지난달 16일 터키 이스탄불에서 인천공항으로 입국했고 수원시 영통구 지인의 집에서 2주간의 자가격리 후 지난 1일 자택으로 돌아왔다.

시 보건소는 지난 1일 무증상이던 A씨와 1녀(여·8), 1남(3)에 대해 코로나19 검체 채취 후 검사를 의뢰했고, 2일 12시 30분께 의뢰결과 A씨만 양성 판정을 받아 현재 자택에 머물고 있다.

앞서 A씨의 남편인 B씨(39)는 지난달 16일 인천공항 검역소에서 양성 판정을 받고 안동의료원에서 치료를 마치고 지난달 27일 퇴원했다.

시 보건당국은 확진자 A씨에게 양성 판정 결과를 통보하고 입원 시까지 격리조치 시키며 방역기동반을 투입해 거주지에 대해 집중 방역하며 접촉자를 확인 중이다.
(상주) 피민호 기자 pee417@ajunews.com

피민호 pee417@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